집 안/창영식당2015. 2. 9. 15:30


하드 뒤지다가 예전 집들이 안내문을 발견하고 괜히 웃었다.

불과 엊그제 같은데, 벌써 반년이나 지났구나. 

괜히 지우기 아까우니 여기다 올려놔야지 ㅎㅎ




Posted by 오드리 byodri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우와~
    오드리님! 정말 딱 제스타일이예요·
    매력이 넘 많아 철철 넘치십니다요~
    가끔 들러 글도보고 훌렁훌렁 요리법도 배우고, 하루키가 오드리님을 만난다면 어떨까 생각을 해봅니다·

    2015.02.11 11:41 [ ADDR : EDIT/ DEL : REPLY ]